howdy.

NEWS > TECH

TECH

SUPER BIKE SUPER

2018. 04. 16

서벨로 P5X가 람보르기니를 입었다.

서벨로 P5X 사진

BMW, 메르세데스-벤츠, 아우디, 폭스바겐 등 자동차 회사가 자동차만 만드는 건 아니다. 때때로 브랜드의 정체성을 담은 자전거도 출시한다. 그런데 이번에는 좀 더 특별하다. 슈퍼카제조사와 슈퍼 바이크 제조사가 함께 놀라운 제품을 만들었기 때문이다.

서벨로 P5X 사진

2년 전, 캐나다의 경기용 자전거 회사인 서벨로가 출시한 ‘P5X’는 세상에서 가장 빠른 트라이애슬론 자전거로 불린다. 서벨로 엔지니어들이 3년을 투자해 완성한 이 자전거는 디자인 수정 횟수만 해도 150번에 이른다. 또한 미국 항공우주기술센터에서 180시간 동안 유체 역학 및 풍동 실험을 거쳤다. 슈퍼 바이크라는 이름에 걸맞게 가격 역시 2000만원이 넘는다. 이 자전거의 가치를 더욱 높이는 프로젝트가 얼마 전 공개됐다. 바로 서벨로 P5X의 람보르기니 에디션이다.

서벨로 P5X 사진
서벨로 P5X 사진
서벨로 P5X 사진

람보르기니 디자인 연구소인 센트로 스틸레가 디자인을 담당한 이 자전거는 서벨로 P5X의 몸체에 람보르기니를 상징하는 Y자 무늬와 노란 색깔을 입혔다. 서벨로는 람보르기니 아카데미의 프로 드라이버들이 훈련 시 P5X를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해왔다고 한다. 서벨로 P5X 람보르기니 에디션은 전 세계에 25대만 출시한다. 국내에도 한 대가 들어올 예정이라는 소문이 있다. 협업 제품의 가격은 미정이다.

맨위로 가기